KOTRA, ‘K-Style 팝스토어’ 열어 
KOTRA, ‘K-Style 팝스토어’ 열어 
  • 신 대성 기자
  • 승인 2021.02.24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TRA(사장 권평오)가 일본 유명 백화점과 손잡고 우리 중소·중견기업의 소비재 수출 길을 넓힌다. KOTRA는 2월 23일부터 3월 28일까지 일본 도쿄 번화가 시부야의 마루이 백화점에서 ‘온·오프라인 K-Style 팝업스토어’를 연다. 

최근 일본에서는 ‘사랑의 불시착’, ‘이태원 클라쓰’ 등 한국 드라마가 폭발적 인기를 끌면서 화장품, 식품, 패션 등 한국의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관심이 크게 늘었다. 실제로 지난해 우리 화장품의 대일본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57.3%의 증가율을 보이는 등 한국의 소비재가 빠른 속도로 일본 소비자의 일상에 스며들고 있다.

주 고객층이 20·30대인 마루이 백화점의 자체 조사 결과에 따르면, 한국 제품을 직접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 개설에 대한 고객의 수요가 높았다. 이번 행사는 이러한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기획됐다. 

KOTRA는 마루이 백화점 시부야점 1층 팝업스토어에서 한국 중소·중견기업 43개사의 K뷰티·K푸드 제품을 선보인다. 시부야는 일본 내 유동인구가 가장 많으며 젊은이들의 유행을 선도하는 거리다.

아울러, 백화점 자사 한국화장품 전용 온라인 쇼핑몰 코리아주(KOREAJU) 등에서도 동일한 상품을 판매한다. 팝업스토어는 현지 소비자의 체험공간으로, 매장에서 체험한 경험을 온라인 쇼핑몰로 연결하는 역할을 한다. 
한편, KOTRA는 현지 유통 경험이 많은 컨설턴트를 선정해 일본 진출 시 필요한 인증 절차와 상품 표기법 등의 어려움을 겪는 참가기업의 행사 준비과정을 도왔다. 또한, 현지 유망 바이어를 행사장에 초청해 B2C(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뿐 아니라 B2B(기업 간 거래) 발굴 기회까지 노린다는 계획이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일본 소비 트렌드가 변화하고 있어, 지금이 현지 시장에서 입지를 다지기 좋은 기회다”라며 “향후 온·오프라인 유통망과의 협력을 강화해 일본에서 K-소비재의 저변을 넓혀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