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리 이어 멕시코에서 또 화산 분화
발리 이어 멕시코에서 또 화산 분화
  • 미디어대응팀
  • 승인 2017.09.28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기를 뿜고 있는 포포카테페틀 화산

멕시코의 수도 멕시코시티 인근에 있는 포포카테페틀 화산이 현지시간 지난 27일 분화해 인근 지역 주민들이 불안에 휩싸였다

멕시코 국가재난예방센터에 따르면 포포카테페틀 화산은 오전 2시 33분쯤 규모 1.8의 지진을 동반한 폭발을 일으켰고, 분화로 인근 지역이 순식간에 화산재로 뒤덮였으며 화염에 휩싸인 돌덩이가 주변 1㎞까지 날아갔다. 날이 밝은 후부터는 화산활동이 잠잠한 상태지만 여전히 가스와 연기를 내뿜고 있다. 대규모 분화에 앞서 포포카테페틀 화산은 지난 24시간 동안 25번에 걸쳐 소규모 분화를 한 것으로 관측되었다.

일명 '포포'나 '돈 고요'로 불리는 포포카테페틀 화산은 멕시코의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동남쪽으로 71㎞가량 떨어진 곳에 있는 성층화산으로 1994년 이후 매년 수차례 주기적으로 분화하고 있으며, 지난 4월에도 두 차례 분화한 데다 같은 해 8월에도 화산재를 뿜은 바 있다.

국가재난예방센터는 규모 7.1 강진의 진앙이 포포카테페틀 화산 인근 지역이라 화산활동을 촉발한 것으로 분석했다.. 강진 이후 크고 작은 여진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화산 또한 분화해 인근 지역 주민의 불안감을 증폭시켰다.

센터는 지진대피 경보 최고 단계인 적색경보의 두 단계 아래인 황색경보를 발령하는 한편 인근 지역 주민들에게 유사시 긴급히 대피할 수 있도록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해발 5천426m로 멕시코에서 2번째로 높은 포포카테페틀 화산으로부터 반경 100㎞ 지역에 2천500만 명이 거주하고 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