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연휴 전후에 공사·건설현장 사고 더 많았다… 2019~2020년 추석연휴 간에만 사고 총 165건
추석연휴 전후에 공사·건설현장 사고 더 많았다… 2019~2020년 추석연휴 간에만 사고 총 165건
  • 이병우 기자
  • 승인 2021.09.23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픽=뉴스워커 AG1팀
그래픽=뉴스워커 AG1팀

길었던 추석연휴가 마무리된 가운데, 공사·건설현장에서는 안전사고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할 것으로 보인다.

최근 <뉴스워커>가 확보한 국토교통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9년 추석연휴 전후 총 82, 전년에는 83건으로 총 165건의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이에 취재진은 본지가 보도(지난 17)한 내용에 이어 (2021년 시공능력평가 기준) 도급순위 11위부터 20위까지 사고소식을 전한 기업들을 알아봤다.

도급순위 11한화건설은 2019년 추석연휴 전 7일간 부상 12019년 추석연휴 후 7일간 1건이 발생했고, 도급순위 12태영건설은 지난 2020년 추석연휴 후 7일간 부상 1건의 사고소식을 전했다.

도급순위 13위 대방건설지난 2019년 추석연휴 후 7일간 부상 1, 도급순위 16위 코오롱글로벌지난 2019년 추석연휴 전 7일간 부상 1, 추석연휴 후 7일간 부상 2전년도 추석연휴 전 7일간에는 부상 3건이 발생했다.

도급순위 19위 삼성엔지니어링지난 2019년 추석연휴 전 7일간 부상 1지난 2020년 추석연휴 전 7일간 부상 2, 도급순위 20위 한신공영전년 추석연휴 후 7일간 부상 1건이다.

이처럼 ‘2021년 시공능력평가 기준도급순위 1위부터 20위까지의 기업들은 지난 2019년 추석연휴 전후 부상사고 49, 지난 2020년 추석연휴 전후 부상사고 49, 사망사고 1건을 전한 바 있다.

이외 도급순위 20위권 밖의 기업 공사·건설현장에서도 부상사고가 다수 있었고, 사망사고 또한 발생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국토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9년 추석연휴 후 7일간 사망사고 소식을 전한 기업은 극동건설(66)성도이엔지(68)’로 각각 1건의 사망사고가 발생했으며, 지난해에는 대우건설(5), 동양건설산업(54)이 각각 1건의 사망사고 소식을 전했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