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차세대 5대 신산업 금융지원 강화
산업은행, 차세대 5대 신산업 금융지원 강화
  • 김준식 기자
  • 승인 2018.05.14 0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차로 바이오의약품 수출 급증 등에 따른 유망 신산업인 '바이오·헬스 산업' 주력 지원
▲ 사진 왼쪽부터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홍순욱 부회장, 한국산업은행 조승현 부행장,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염용권 기획이사, 한국제약바이오협회 갈원일 회장직무대행, 한국의료기기협동조합 박희병 전무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최근 산업구조 전환을 통하여 국가 주력산업으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차세대 5대 신산업( ①전기·자율주행차 ②IoT가전 ③에너지신산업 ④바이오·헬스 ⑤반도체·디스플레이)에 대한 금융지원을 강화하기로 하고, 우선 1차로 '바이오·헬스 산업'을 집중지원하기 위하여 11일(금)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등과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유관기관 협력을 통해 유망 중소·중견기업 성장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4차 산업혁명 분야에 올해 12조원 지원( ‘17년 9.6조원(실적), ’18년 12조원(계획))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번 차세대 5대 신산업에 대한 금융지원 방안으로 산업은행 고유의 투‧융자 복합 금융플랫폼인 'KDB-CIB 융합 프로그램'(산업은행 금융플랫폼에서 추출‧선정된 기업에 대해 기업금융(CB)과 투자금융(IB)을 종합한 복합금융(CIB) 형태의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활용해 유망 기업을 발굴, 중·장기적으로 성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바이오·헬스 산업'의 육성을 위한 협력시스템을 구축하고, 각각의 장점을 살린 유기적인 역할 분담을 통해 유망 중소·중견기업을 발굴하여 성장을 공동 지원하기로 하였다.

산업은행은 투‧융자 복합 금융플랫폼인 'KDB-CIB 융합 프로그램' 등을 활용한 금융지원 등을 담당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유관기관 및 기업체 앞 동 프로그램의 홍보, 기업 추천 및 기업체 지원 등을 담당하며,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한국의료기기협동조합,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는 회원사들의 금융 니즈 파악 및 추천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산업은행 조승현 부행장은 “최근 산업구조 전환 등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차세대 5대 신산업의 육성이 필요하며, 산업은행은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이에 대한 금융지원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