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봄밤' 한지민, 정해인에 "모르는 사람과 밥 먹는 거 안좋아해"
드라마 '봄밤' 한지민, 정해인에 "모르는 사람과 밥 먹는 거 안좋아해"
  • 김은동 기자
  • 승인 2019.05.23 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MBC)

[뉴스워커= 김은동기자] 드라마 '봄밤' 정해인이 한지민에게 호감을 느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에서는 외상 후 다시 유지호(정해인)의 약국에 방문한 이정인(한지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지호는 지갑을 가지고 오지 않은 이정인에 외상을 해줬고, 이정인은 꼭 갚겠다고 약속하며 유지호의 연락처를 받아갔다. 이후 이정인은 유지호에게 계좌번호를 묻는 문자를 보냈으나 유지호는 대답하지 않았다. 이에 대해 유지호는 다시 만난 이정인에게 "이렇게 한번 보려고"라고 말해 그를 놀라게 했다.

이어 유지호는 저녁을 먹었냐며 밥을 함께 먹자고 제안했다. 하지만 이정인은 "모르는 사람과 밥 먹는 거 안좋아한다"라고 거절하고 자리를 떠났다.

한편 '봄밤'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밀회', '하얀 거탑'을 연출한 안판석 감독과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김은 작가가 다시 의기투합했고 한지민, 정해인 등 대세 배우들의 역대급 만남으로 구성됐다.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를 그린다. 극 중 정해인과 한지민이 각각 동갑내기 약사와 도서관 사서로 나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