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누적 이용자 2,200만 명,한 달에 백만 커플 매칭까지! 소개팅앱스와이프,한국 시장에서론칭 이후 3배의 성장 일궈내
전 세계 누적 이용자 2,200만 명,한 달에 백만 커플 매칭까지! 소개팅앱스와이프,한국 시장에서론칭 이후 3배의 성장 일궈내
  • 신대성 기자
  • 승인 2019.06.17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랜드 네이밍 변경부터 한국 시장 타깃에 맞춰 계속적으로 앱 내 사용자 환경 개선

아시아 No.1 소개팅앱‘스와이프’가1분기에 이어 2분기 연속 구글피쳐드(Google Featured)에 선정되며 한국 시장에서 성장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스와이프는타 소개팅앱과는 달리 상대방의 프로필을 제약 없이 무제한으로 볼 수 있다. 최근에는 본인의 목소리를 직접 등록하고, 상대방 목소리 역시 들을 수 있는 ‘보이스 기능’을 베타서비스 중이다.

뿐만 아니라,본인의 음주 및 흡연 여부,체형, 특정 취미나 관심사 등을 상세히 프로필에 등록할 수 있도록 앱을 업데이트 했다.앱을 이용한 만남에 있어 보수적인 한국 이용자의 성향을 반영해,단순히 상대방의 외형적인 이미지,스타일,성향뿐만 아니라,목소리까지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또한,스와이프는유저 안전을 최우선의 가치를 두고 악성 유저 차단을 위한 실시간 모니터링을 진행 중이다.이처럼 스와이프는앱 내 사용자 환경 개선 위해 끊임 없이 앱을 업데이트 해나가고 있으며,이를 기반으로2016년 론칭 이후 한국 시장에서*약 3배의 성장을 이뤄냈다.
*2016년 대비 2018년 앱 인스톨 데이터 기반

스와이프는2016년 싱가포르 현지에서의 이름 그대로‘팍토르데이트’로 한국 데이팅앱시장에 첫 발을 내디뎠다.하지만 2017년앱을 한국 사용자에게 맞게 대대적으로 리뉴얼하며,앱의 주요 기능을 더욱 직관적으로 나타낼 수 있는‘스와이프’로 이름을 바꿨다.

이후 다양한 크리에이터와 협업을 통해 콘텐츠 내에 스와이프의 주요 기능을 녹여 타깃에게 지속적으로 브랜드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또한,대학교 축제 및 일렉트로닉 뮤직 콘서트와 같이 2030 메인 타깃들과 실제로 만나고 소통할 수 있는 오프라인 행사에도 적극 참여 중이다.

스와이프 마케팅 담당자는“계속해서 변화하는 사용자의 성향과 진화에 맞춰 스와이프를 개선해 나갈 예정“이라며 “스와이프를 통해 만남 그 이상의 가치를 공유할 수 있는 경험을 이용자에게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세상의 모든 만남을 지향하는 ‘스와이프’는 꾸준한 업데이트로 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비(非)게임 부문에서 2017년 이후 상위 랭킹을유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