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 아내 뒷담화?.."배신감에 이혼 이야기가 오갔다"
안재현 아내 뒷담화?.."배신감에 이혼 이야기가 오갔다"
  • 김은동 기자
  • 승인 2019.08.19 02: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네이버 프로필)

[뉴스워커 김은동기자] 안재현과 HB엔터테인먼트 문보미 대표의 카카오톡 대화 내용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8일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편 안재현과의 불화를 전했다. 그는 "타인에게 저를 욕한 것을 보고 배신감에 이혼 이야기가 오갔다"라고 전했다.

이어 구혜선은 자신이 안재현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 내용을 공개하며 "오늘 이사님 만나 이야기했는데 대표님과 당신이 나를 욕한 카톡을 읽은 것. 이로써 부부와 회사의 신뢰가 훼손된 것에 대해 이야기 전달했다고 들었어"라고 말하기도 했다.

현재 구혜선이 언급한 대표님은 HB엔터테인먼트 문보미 대표로 추측되고 있는 상황이다.

일부 네티즌들은 안재현과 문 대표가 구혜선에 대해 나눈 카톡 내용이 궁금하다고 말했다.

한편 두 사람의 소속사는 이날 오후 공식입장을 내고 "진지한 상의 끝에 서로 협의하여 이혼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동이 2019-08-19 02:45:37
서로 마무리 잘했으면 합니다 ...진흙탕 싸움은 서로 이미지 보기 않좋으니까 ,... 잘 해결하시길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