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대우, 하이브리드 쿡탑 최초 개발 출시
역시! 대우, 하이브리드 쿡탑 최초 개발 출시
  • 신재성 기자
  • 승인 2014.07.08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식 대표, 가스와 전기쿡탑 결합의 하이브리드 개발 성공해

대우건설 박영식 대표는  지난 9일 국내 최초로 가스쿡탑과 전기쿡탑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쿡탑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쿠스한트와 공동개발하여 시장에 내놓는 이 제품은 가스쿡탑1구와 전기쿡탑2구가 설치된다. 용도에 따라 선택이 가능한 새로운 개념의 조리기구라는 것이 대우건설 박영식 대표의 설명이다. 에너지 비용이 저렴하고 직화요리가 가능한 이 제품은 유해가스 발생이 거의 없고, 열손실이 적다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또한 기존 전기쿡탑들에서 사용했던 터치식 버튼 대신 눌러서 돌리는 방식의 스위치를 적용하고 과열방지 센서와 잔열 경고등을 설치해 안전사고의 위험성을 크게 낮췄다. 상판 전체를 고강도 세라믹 글라스로 만들어 튼튼하고 청소도 간편하다.

대우건설은 현재 이 제품에 대한 산업재산권을 출원 중이며 하반기 분양예정인 ‘서초 삼호 1차 푸르지오(가칭)’에 최초로 적용할 계획이다.

대우건설 박영식 대표는 “소비자의 니즈와 시장의 트렌드를 면밀히 분석해 개발한 혁신적인 상품인 만큼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며 “그동안 ‘푸르지오’의 브랜드 가치에 부합하는 주거상품들을 직접 개발해왔으며 앞으로도 투자를 계속해 주거문화를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