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2019 화순 국화향연’ 준비 한창
화순군, ‘2019 화순 국화향연’ 준비 한창
  • 조준성 기자
  • 승인 2019.10.08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산공원 일대 5.2ha에 국화 55만 주 식재...대형 조형물 등 전시 준비

전남 화순군(군수 구충곤)이 ‘2019 화순 국화향연’이 열릴 예정인 화순읍 남산공원 일대에 지역 농·특산물과 관광자원 홍보를 위한 전시장 조성 계획을 수립하고 행사장 조성에 한창이다고 8일 밝혔다.

군은 지역의 문화관광 자원과 농·특산물 홍보 등을 홍보하고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패밀리존, 명품존, 투어존, 사랑존, 공룡파크 4개존 등을 조성한다.

핑크뮬리_국화향연 준비 한창_꽃 식재
핑크뮬리_국화향연 준비 한창_꽃 식재

패밀리존에는 아이들에게 친숙한 라바, 크롱 등 애니메이션 캐릭터 조형물을 설치한다. 명품존에는 복숭아와 파프리카 등 화순 대표 농·특산물 국화 조형물, 투어존에는 화순적벽과 입석대 등 화순 관광자원 국화 조형물을 설치한다. 사랑존에는 대형 하트 아치를 설치하고 핑크뮬리 길 등으로 단장할 계획이다.

올해 국화향연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공룡 브라키오사우루스와 운주사 와불 국화 조형물은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군은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산지를 바탕으로 공룡파크를 조성해 티라노사우루스 등 6종의 공룡 국화 조형물을 설치할 계획이다.

국화향연 준비 한창_꽃 식재
국화향연 준비 한창_꽃 식재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연이은 태풍으로 억새와 핑크뮬리 등 일부 피해가 있지만, 조속히 복구해 성공적인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국화향연이 농산물 판매 촉진이나 관광객 유치 등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