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군청 앞에 안심택배함 시범운영
해남군, 군청 앞에 안심택배함 시범운영
  • 유정희 기자
  • 승인 2020.02.05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가구, 여성 등 택배수령 어려운 군민 누구나 이용 가능

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은 1인 가구의 택배 수령 불편을 해소하고, 택배기사 사칭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무인택배보관함인‘여성안심택배함’ 1곳을 설치해 시범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군청 민원실 앞에 택배함이 설치되며, 오는 14일경부터 이용할 수 있다. 

해남군청
해남군청

여성안심택배함은 주거지를 노출하는 것이 꺼려지거나 1인가구로 직접 택배수령이 어려운 주민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택배로 인한 여성거주자 등에 대한 범죄예방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택배함 이용은 물건 구매시 배송지를 안심택배보관함 주소로 지정하면 되고, 택배기사가 해당 택배함에 물건을 넣고 수령자에게 보관함 번호와 인증번호를 문자로 전송하게 된다. 

해남군민이라면 누구나 24시간 무료로 택배함을 이용할 수 있다.  

48시간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지만, 48시간을 초과할 경우 하루 1,000원의 보관요금이 부과되며 365일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군 관계자는“택배수령에 어려움을 겪는 군민들의 문제를 해소하고 주민의 안전한 주거환경을 보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이용률을 검토해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