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평생 독서습관…영·유아 ‘그림책 꾸러미’ 선물
여수시, 평생 독서습관…영·유아 ‘그림책 꾸러미’ 선물
  • 유정희 기자
  • 승인 2020.02.12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생신고와 함께 ‘생애 첫 그림책’ 선물

19개월~7세까지 단계별로 그림책 2권 선물

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여수의 미래를 책임질 아이들이 책과 함께 인생을 시작할 수 있도록 영·유아에게 그림책 꾸러미를 선물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여수시에 거주하는 0세부터 7세 영유아에게 개월수에 맞게 단계별로 선정한 그림책 2권과 안내책자를 북스타트 가방(에코백)에 담아 세 차례 선물한다. 

2020년 여수시 북스타트사업 안내문
2020년 여수시 북스타트사업 안내문

1단계는 여수시와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출생신고를 하는 즉시 ‘생애 첫 그림책’ 꾸러미를 선물 받는다.

2단계(19~35개월), 3단계(36개월~7세)는 아기수첩과 등본을 가지고 시립도서관(이순신, 쌍봉, 현암, 환경, 돌산, 소라)을 방문하면 개월수에 맞는 그림책 꾸러미를 선착순으로 받을 수 있다. 

한편 시립도서관에서는 아이들이 책과 친해지고 도서관 중심으로 사회적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 부모와 아기가 함께하는 ‘책놀이 프로그램’과 보육시설 영․유아를 대상으로 ‘책 읽어주세요’ 사업 등 다양한 연계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할 예정이다.

여수시는 지난해 북스타트 사업을 통해 2천100명에게 그림책 꾸러미를 선물했고, 영유아 및 부모교육, 책 읽어주기 프로그램 등에 3천300명이 참여했다. 

시 관계자는 “아이들이 어린 시절부터 도서관과 책에 대한 즐거운 경험을 갖고 평생 독서 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2005년부터 ‘북스타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우리 시의 미래를 책임질 아이들을 위해 지속적인 독서정책을 추진하여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를 만들고 독서 인구 증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