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그래도 봄은 옵니다” ...장성의 샛노란 ‘팬지’
[포토] “그래도 봄은 옵니다” ...장성의 샛노란 ‘팬지’
  • 유정희 기자
  • 승인 2020.03.26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비 내린 옐로우시티
반구다리 정원 팬지
반구다리 정원 팬지

봄비를 머금어 촉촉해진 전남 장성군 반구다리 정원의 팬지가 오가는 이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다.

반구다리 정원 팬지
반구다리 정원 팬지

코로나 사태로 모두가 힘든 요즘, 샛노란 꽃잎들이 ‘그래도 봄은 온다’며 우리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건네는 것만 같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