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신안 1004 추모관 조성 운영 업무협약' 체결
신안군, '신안 1004 추모관 조성 운영 업무협약' 체결
  • 조준성 기자
  • 승인 2020.03.27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신안군(군수 박우량)이 재단법인 하늘나루(대표 오원식)와 신안 1004 추모관 조성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3월 25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협약은 장사문화에 대한 인식의 변화로 화장 후 봉안시설 안치 수요가 증가함에 따른 이용 편의 제공과 봉안비용 지원 등이 주요내용이다. 신안 1004 추모관은 목포추모공원(목포시 대양동)에 소재한 '목포추모관 휴' 봉안당 내에 개인단 기준으로 1004기 규모로 조성 운영한다.  

1004추모관 조성 업무협약
1004추모관 조성 업무협약

봉안시설 이용대상은 △사망일 현재 신안군민인 경우, 관내에서 사망한 무연고자 및 외국인, 관내에 소재한 기존 분묘를 개장하는 경우, △관외 사망자 중 등록기준지가 신안군으로 되어 있는 자, △ 관외 사망자 또는 관외 소재 개장유골의 경우 그 배우자가 추모관에 안치되어 있는 경우, △관외 소재 개장유골 중 등록기준지가 신안군으로 되어 있는 경우에 이용 가능하다. 

봉안비용은 △기초수급자, 차상위계층, 국가보훈대상자는 200만 원, △무연고사망자 및 외국인은 50만 원, △그 외 대상자는 130만 원을 군에서 지원하며 관리비 및 추가 비용은 본인이 부담하게 된다. 

1004추모관 조성 업무협약
1004추모관 조성 업무협약

박우량 군수는 “신안 1004 추모관 조성을 통해 화장에서 봉안까지 원스톱 장사서비스를 지원함으로써 군민과 유가족에게 마지막 순간까지 배려와 책임을 다할 수 있게 됐다”며 “최적의 환경과 저렴한 비용으로 장사문화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