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철희 함평군수 후보, 행정·의정 경험 내세워... '차별화 강조'
정철희 함평군수 후보, 행정·의정 경험 내세워... '차별화 강조'
  • 조준성 기자
  • 승인 2020.04.06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경험 풍부한 후보로 함평 군정공백 극복해야”

무소속 정철희 함평군수 후보는 “전임 군수의 선거법위반으로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함평군이 1년여의 군정공백을 극복하고 새롭게 도약하기 위해서는 행정경험을 갖춘 후보가 군수에 당선돼야 한다”고 밝혔다.

무소속 정철희 함평군수 후보
무소속 정철희 함평군수 후보

정 후보는 5일 보도자료를 통해 “전임 군수의 비리로 함평군정은 1년이라는 시간을 허비하고 말았다”며 “행정 경험이 없는 후보가 군수에 당선된다면 군정업무를 파악하는데만 또 2년이라는 시간을 낭비하면서 민선 7기 동안 함평은 한걸음도 앞으로 나아가지 못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후보는 이어 “함평군에서 과장으로 퇴임한 뒤 군 의원을 3차례나 지내며 쌓은 풍부한 행·의정 경험을 함평군의 발전을 위해 쏟아 부을 수 있도록 기회를 달라”며 “당선되면 함평 인구가 지속적으로 늘어날 수 있도록 강력한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정 후보는 ‘한사람도 소외되지 않는 안전하고 따뜻한 복지 함평’ ‘청년까지 책임지는 글로벌 인재육성’ ‘문화와 예술, 관광 레저허브 함평’ ‘품격과 소통의 행정으로 호남 제일의 함평천지’ ‘읍면별 마을별 군민이 주도하는 행복한 마을 공동체 완성’ 등을 주요 공약으로 발표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