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경기도 화성시, 자매결연 맺어... ‘지역 발전과 공동 번영 노력’
완도군-경기도 화성시, 자매결연 맺어... ‘지역 발전과 공동 번영 노력’
  • 유정희 기자
  • 승인 2020.06.30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문화·예술·체육 등 교류 활성화 및

완도 수산물 대도심권 판로 개척 기대

전남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경기도 화성시(시장 서철모)와 지방화 시대의 동반자로서 상호 신뢰와 우의를 증진시키고 지역 발전과 공동 번영을 위해 지난 30일 자매결연 협약 체결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당초 지난 2월 중 체결이 계획되었으나 코로나19 발생과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에 따라 양 기관이 서면으로 자매결연을 체결했고, 코로나 사태가 진정된 이후 활발한 교류를 추진할 계획이다.

양 지자체는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미래 지향적인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인적, 물적 교류를 통한 우호 증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협력하기 합의했다.

완도군-경기도 화성시, 자매결연 협약 체결 (좌)서철모 경기 화성시장 (우)신우철 완도군수
완도군-경기도 화성시, 자매결연 협약 체결 (좌)서철모 경기 화성시장 (우)신우철 완도군수

또한 행정, 경제, 문화, 예술, 체육, 복지, 환경 등 교류를 활성화하고 필요한 정보 공유 및 공동 관심 사항에 대해 협력하기로 하는 등 4개항을 합의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경기도 화성시와 지속적인 사전 교류를 통해 이렇게 뜻깊은 자매결연을 맺게 되었다.”며 앞으로 다양한 분야에 걸쳐 양 도시가 우호 증진 속에 공동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도 화성시는 수도권과 연접하고 사회간접 시설이 잘 갖춰진 개발 잠재력이 큰 도시로 인구 83만 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삼성전자, 기아자동차, 현대자동차 등 대기업들이 들어서 있다.

완도군은 경기도 화성시와 자매결연 도시 및 기관 단체와 활발한 교류로 완도에서 생산되는 수산물이 대도심권을 중심으로 판로를 개척하여 농어가 소득 증대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한편, 완도군은 서울 강동구와 노원구, 인천 연수구, 충남 천안시, 광주광역시 남구, 전북 김제시 등 6개 도시와 자매결연, 중국 영성시 등 국외 기관과 자매결연을 맺고 상호 우호 증진 협력 등 교류를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