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公, 2020년도 '농어민단체장 간담회' 개최...'농어업계 현안 논의'
한국농어촌公, 2020년도 '농어민단체장 간담회' 개최...'농어업계 현안 논의'
  • 조준성 기자
  • 승인 2020.11.20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해예방, 농업용수 관리, 예산 확대 등 농어업계 현안 해결 위해 머리 맞대

참석자들 “빠르게 변하는 외부환경에 맞춰 공사의 주도적 노력”주문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0일 경기지역본부(경기도 수원시) 회의실에서 농어민단체장을 초청해 농어촌 주요 현안과 공사 사업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상호 공감대를 형성하는 자리를 가졌다. 

김인식 사장은 긴밀한 협력과 소통으로 농어민과 함께 성장하며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인식 사장은 긴밀한 협력과 소통으로 농어민과 함께 성장하며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에는 한국농축산연합회 임영호 회장, 농민의 길 정한길 상임대표 등 농어민단체장 28명이 참석해 농정에 대한 폭넓은 논의가 이어졌다.

이날 김인식 사장은 △재해걱정 없는 농어촌을 위한 항구대책 마련 △안전영농을 위한 농업용수 수리권 확보 △다양한 농지수요에 효과적 대응 및 농어촌 사회안전망 강화 △농어촌지역개발 혁신 주도 △농어업분야 한국판 뉴딜 등 영농지원 예산확대 △뉴노멀시대의 공사 사업혁신 전략 등 공사 주요 업무 추진현황을 설명했다.

참석자들은 “올해는 특히, 코로나19 장기화와 최장 장마 등 외부 환경으로 인한 농어가의 피해가 컸다”며 “외부 환경 변화의 속도가 빨라진 만큼 농어촌 발전을 위해서 공사가 더 적극적이고 주도적인 노력을 해줄 것”을 주문했다. 

농어촌공사는 20일 농어민단체장초청간담회를 개최하고 농어촌 주요현안을 논의했다(단체사진)
농어촌공사는 20일 농어민단체장초청간담회를 개최하고 농어촌 주요현안을 논의했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민의 의견을 폭넓게 청취하고 다양한 농어업계 현안을 함께 논의하는 자리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며 “긴밀한 협력과 소통으로 농어민과 함께 성장하며 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뤄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