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제주 지역 농업·농촌 현장 찾아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제주 지역 농업·농촌 현장 찾아
  • 신 대성 기자
  • 승인 2021.05.06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은 5월 5일부터 6일 양일간 제주 지역 농업·농촌 현장과 농산물 유통사업장을 방문해 농업인, 관계자들과 소통하는 현장경영을 실시했다.

이번 현장경영은 농업인의 실익지원을 위해 지역별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청취하여 농협의 사업에 반영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이성희 회장은 첫 행보로 5일, 제주지역 소비지 판매사업 현장을 살펴보았다. 먼저, 75개 농가가 지역에서 생산한 감귤, 마늘 등 총 235개 품목을 판매하고 있는 조천농협의 로컬푸드 직매장을 찾아 둘러보고 로컬푸드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서 제주시농협 하나로마트를 방문해 농·축산물 및 특산품 판매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임직원들을 격려하고 판매농협으로서의 역할에 대해 강조했다.

둘째 날인 6일, 이성희 회장은 남원농협APC(농산물산지유통센터)를 방문하여 감귤브랜드 관리 및 농가에서 출하한 감귤 선별, 상품화 전 유통 과정을 살펴보았다. 또한 관내 조합장들과 가진 현장간담회에서는 매년 11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노지감귤 등의 출하작업 집중 및 유통처리 업무량이 폭증하는 제주 지역 특성상 해당 시기에 감귤농가에 피해가 없도록 APC 인력 운용 해결 방안 모색을 위한 의견을 나누었다.

이어 제주지역본부에서 관내 조합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회의를 갖고 지역본부장으로부터 업무추진 현황과 농업·농촌 현장의 애로사항들을 경청하였다. 또한, 조합장들과 농축산물 유통혁신전략과 농업의 디지털전환을 통한 농업인 소득 증대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고 이를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하였다. 

이성희 회장은“농축산물 유통혁신과 제주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농축협과 중앙회, 계열사 전 직원이 한마음 한뜻으로 힘써 주시길 당부드린다”며 “이번 현장경영에서 발굴된 아이디어와 의견들을 실천으로 옮겨 농업인과 국민 모두가 「함께하는 100년 농협」의 비전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날 이성희 회장은 어버이날을 앞두고 표선농협 관내 노인회관을 찾아 어르신들을 위한 카네이션과 제습기를 전달하며 나눔을 실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