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유통사와 중소기업, 상생마케팅 어울림한마당
대형 유통사와 중소기업, 상생마케팅 어울림한마당
  • 김동민 기자
  • 승인 2018.06.14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회째를 맞는 ‘2018년 우수 중소기업 마케팅대전’ 개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중소기업 우수 제품을 한자리에 모아, 국내외시장진출 기회를 열어주는 “마케팅 축제의 장”이 열린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은 중소기업 우수제품의 대대적인 홍보 및판로 확대를 위한 '2018년 우수 중소기업 마케팅 대전'을 6월 14일부터 1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총 221개 기업(311개 부스)이 참여하며, 중소기업의 판로확보 어려움을 완화하고, 중소기업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인식을 제고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구성되었다.

민간 대형 유통사(22개)와 협력하여, 우수 中企제품 마케팅 주간(‘IMSTARS Week’:6.4~24)을 운영하고, 동시·다발적인 마케팅 붐조성에 힘을 쏟는다.
 
한편, 대한민국을 이끌 중소기업 ‘히든 스타상품’도 공모하였다. 총 211개社가 예선에 참여한 가운데 1차 서류평가 → 2차 체험단 심사를 거쳐, 5개를 발굴하였다. 동 상품은 지상파 특별생방송으로공개오디션을 통해 소비자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히든 스타상품'은 ‘360도 블랙박스’, ‘무선 스마트 청소기’, ‘IOT 전력제어 콘센트’, ‘다기능 헤어염색기’, ‘천연주방세제’이다.

‘히든 스타상품(5개)’에게는 상품 판매력(Selling Power)이 탁월한국내 7대 TV홈쇼핑에 무료판매 방송하는 특전이 부여되어, 매출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총 54개社의 국내외 유통채널 관계자(90여명)들을 초청한‘구매 상담회’를 통해 유통망 입점을 연계한다.

특히, ‘한류상품’을 선호하는 해외 유통바이어(8개국, 미국, 일본, 중국, 대만, 베트남, 말레이시아, UAE, 우크라이나, 20개社)를 겨냥하여 생활 소비재를 주력제품으로 전시함으로써, 중소기업의 수출기회도 확대할 예정이다.

국내 주요 백화점 및 할인점, 홈쇼핑, 온라인 채널 등을 망라한주요유통사(34개社)가 모여, 중소기업의 내수시장 진출을 이어나갈계획이다.

전시회는 중소기업 우수제품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중소기업명품관, 생활용품관, 홈인테리어관, 디지털가전관, 패션·잡화관 등 총 8개전시관으로 구성되며, 누구나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우수 중소기업 마케팅 대전’을 통해 중소기업의혁신성장을 응원하는 “중소기업 氣살리기” 붐을 확산하는 한편, 대형 유통사와 중소기업이 ‘개방형혁신(Open Innovation)’ 생태계속에서 함께 성장하는 계기가 되도록 할 계획이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