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뉴스워커는
“글로벌 창의적 사고와 혁신적인 시도로 새로운 뉴스 모델을 제공하고자 합니다.

국제 금융 전문가 그룹 출신의
기자들로 취재진을 구성, 심도 있는 기사 작성

최근 20개국(G20)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총재들이 무역감소와 보호무역주의 확산을 세계경제의 주요 하방위험으로 진단했습니다.

세계무역기구(WTO)의 호베르토 아제베도 사무총장은 “선진국은 보호무역이라는 약으로 현재의 불황을 처방하려고 하지만 그런 처방은 환자를 돕는 것이 아니라 더 상처를 주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해 우리나라 교역의존도는 76%로 중국64%, 일본 31%, 미국 22% 등에 비해 월등히 높아 수출이 내수보다 변동성이 크다는 점을 고려할 때 높은 교역의존도를 가진 우리 경제는 지금과 같은 급격한 통상환경 변화에 크게 휘둘릴 수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뉴스워커는 G20과 관련한 글로벌 경제 트렌드의 이슈를 진단하고 이와 더불어 우리 국민과 기업의 건강한 성장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자 10개월여의 준비를 거쳐 2011년 3월 한국최초, 국내 유일의 G20의 글로벌 트렌드 및 G20의 4차 산업혁명 정책 등 ICT분야, 빅데이터 등의 디지털 경제 미디어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뉴스워커는 G20 국제 무역, 국제 ICT 정책, 국제 금융 전문가 그룹 출신의 기자들로 취재진을 구성, 심도 있는 기획 및 분석 기사를 작성하고 있으며 건전한 비판과 함께 정책적 대안 제시에도 비중을 높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