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인문학술원 김현진 박사,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사업 선정
순천대 인문학술원 김현진 박사,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사업 선정
  • 조준성 기자
  • 승인 2020.09.16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대학교(총장 고영진) 인문학술원 김현진 박사가 한국연구재단 2020년도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A유형) 사업에 선정돼 향후 5년 동안 ‘호남지역 사찰 제영시 집성과 문화공간 연구’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순천대 인문학술원 김현진 박사는 연구를 통해 호남지역 5대 사찰로 일컫는 순천의 선암사(仙巖寺)와 송광사(松廣寺), 구례의 화엄사(華嚴寺), 해남의 대흥사(大興寺), 장성의 백양사(白羊寺)를 중심으로, 사찰 및 부속 건물 등과 관련하여 조선시대 유학자들이 남긴 한시, 비문, 상량문 등의 작품을 수집·선별·번역하여 사찰별로 자료를 집성하고 나아가 사찰별 문화공간에 대한 인식을 고찰할 계획이다. 

김현진 박사

이러한 김현진 박사의 연구는 문화사적으로 한국 불교사에 큰 발자취를 남긴 호남지역 사찰 연구의 지평을 확대하고, 유불(儒佛) 교유와 사찰의 문화공간 등을 폭넓게 이해하는 데 보탬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현진 박사는 경상대학교 한문학과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했고 전남동부지역사회연구소, 순천시사편찬위원회 기획위원, 순천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 문화관광분과위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 순천대학교 인문학술원 학술연구교수직을 수행하고 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