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이상화 사귀면서 귀화 선택..호감도 급상승"
"강남, 이상화 사귀면서 귀화 선택..호감도 급상승"
  • 김은동 기자
  • 승인 2019.08.2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채널A)

[뉴스워커 김은동기자] 강남과 이상화가 결혼 소식을 발표했다.

강남과 이상화 소속사에 따르면 지난해 하반기부터 교제한 두 사람은 10월 12일 서울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강남은 일본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강남은 현재 한국 귀화 절차를 밟고 있다.

최근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강남의 귀화 소식을 전해 관심을 끌었다.

이날 MC 박수홍은 “(강남이) 소신있게 밀어붙이는 이유가 궁금하다”고 말했다. 이에 한 기자는 “일본인, 일본 출신 교포들의 활동이 줄었다. 강남은 꾸준히 활동 중이다. 친한 이미지 때문인 거 같고 귀화까지 신청하니 호감도 급상승이 된 거 같다”고 분석했다.

레이디제인은 강남이 귀화를 선택한 것에 대해 “이상화 때문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하자 한 기자는 “강남이 이상화와 사귀면서 결혼하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한다. 금메달리스트의 남편이 일본인이라는 건 언젠간 문제가 될 수 있어서 글너 걸 사전에 방지하고자 한 게 귀화 선택 갔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다른 기자 역시 “‘정글을 법칙’ 때문에 두 사람이 알게 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태진아 때문이다. 강남이 태진아에게 이상화를 소개시켜줬다”며 “이후 태진아가 역술인에게 전화를 걸어 두 사람의 궁합을 봤다. 엿 같은 궁합이다. 엿처럼 얽히는 궁합이라는 것이다. 두 사람은 찰떡 궁합이라고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