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워커_부동산] 1월 서울 주택상승률 0.48 기록(지난달 0.70%)
[뉴스워커_부동산] 1월 서울 주택상승률 0.48 기록(지난달 0.70%)
  • 신대성 기자
  • 승인 2020.01.2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월 전국 주택(아파트+연립+단독) 매매가격 변동률 0.35% (지난달 0.35%)
- 주요 아파트 및 전망지수 또한 상승세가 꺾이면서 주택시장이 진정되고 있음

KB부동산 리브온(Liiv ON)이 발표한 월간 KB주택시장동향 자료에 따르면 전국 주택 2020년 1월 매매가격은 전월대비 0.35% 상승을 기록했다. 12.16 안정화대책과는 다소 거리가 있는 대전만이 여전히 강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주요 50개 아파트의 상승세도 낮아지고 시장심리지수 또한 한풀 꺽임을 보였다. 대책이 한 달여 동안 지나면서 주택시장이 진정되는 것이 확인된다.

매매시장에서 수도권(0.46%)은 전월대비 상승하였고 5개 광역시(0.42%)도 상승, 기타지방(0.01%)은 전월대비 근소하게 상승을 보였다. 수도권에서는 서울(0.48%), 경기(0.51%), 인천(0.21%) 모두 상승했다. 대전(1.39%)은 지난달(1.19%)에 이어 높게 상승하면서 5개월 연속으로 전국 시도 중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자료출처: KB부동산 리브온(Liiv ON)

서울 아파트는 0.67%로 전월의 상승세가 많이 꺾였다. 단독주택이 0.37%, 연립주택 0.22% 상승해 주택 전체 0.48% 상승하였다.

자료출처 : KB부동산 리브온(Liiv ON)
자료출처 : KB부동산 리브온(Liiv ON)

인천을 제외한 지방 5개 광역시는 대전(1.39%)이 매우 높게 상승하였고, 대구(0.40%), 울산(0.25%), 광주(0.21%), 부산(0.14%)도 전월 대비 상승세를 보였다.

기타시도에서는 강원(-0.19%), 경남(-0.07%), 경북(-0.07%), 충북(-0.06%), 전북(-0.02%)은 하락했으며 세종(1.24%), 충남(0.11%), 전남(0.06%)이 전월대비 상승했다.

자료: KB부동산 리브온(Liiv ON)

서울 주택 매매가격은 지난달 상승률 0.70%보다 축소된 전월 대비 0.48%의 변동률을 기록했다. 마포구(1.12%)만이 간신이 1%대의 상승을 보였고, 양천구(0.95%), 강남구(0.85%), 강서구(0.73%) 등 전 지역이 1% 이하의 상승률로 상승폭이 둔화됐다.

겨울 이사철을 대비한 수요 증가세 및 매물들이 12.16 안정화 대책 이후 급감하면서 매물과 거래가 동시에 급락하며 상승세도 꺾이기 시작했다.

강남 4구 에서는 유일하게 강남구만이 정시 확대 및 자사고와 특목고의 일반고 전환 계획에 따른 조기 진입을 염두 해 둔 수요가 있을 뿐이고, 비강남권에서 마포구와 양천구 및 강서구가 지역 학원가가 활발하게 형성되면서 상승을 이어온 분위기이다.

자료: KB부동산 리브온(Liiv ON)

경기(0.51%)는 전월 대비 상승했으며 인천(0.21%) 역시 전월 대비 상승했다.

경기지역은 수원 영통구(2.95%), 안양 만안구(2.65%), 안산 단원구(1.95%), 용인 수지구(1.01%), 수원 팔달구(0.90%)가 높게 상승했고, 평택(-0.13%), 이천(-0.03%) 지역만 하락했다.

자료: KB부동산 리브온(Liiv ON)

주요 상승 지역을 살펴보면, 수원 영통구는 GTX-C노선과 경기도청 신청사, 한국은행 경기본부, 한국가스안전공사 등의 공공기간 이전에 따른 외지 투자자들의 유입이 강하고, 수원 팔달구에서는 GTX·신분당선연장·수원트램 등 교통 호재와 매교역 일대의 재개발 진행으로 투자자 관심이 높아졌다.

전국 매매가격 전망지수는 지난달 111에서 상승세가 꺾인 108을 기록하여 상승 기대감이 소폭 감소했다. 작년 2월에 최저인 80을 기록한 이후 10개월 동안 꾸준히 상승하다 상승세가 꺾인 것이다. 특히 서울지역의 매매전망 지수가 12.16 대책의 영향으로 지난달 122에서 111로 하락했고, 작년 11월에 기준점인 100을 넘겼던 부산은 지난달 지수 꺾임이 계속되어 이번 달에는 기준점 100 이하로 하락한 99를 기록했다.

전망지수의 기준인 100 이상을 넘는 지역은 울산(119)과 대전(119), 경기(117), 인천(113),서울(112) 등 이다. 광역시 중에는 광주(98), 도지역에서는 강원(94)지역이 전망지수가 가장 낮다.

KB부동산 리브온(Liiv ON) 매매가격 전망지수는 전국 4,000여 중개업소를 대상으로 지역의매매가격이 상승할 것인지 하락할 것인지 전망에 대한 조사를 하여 0~200 범위의 지수로 나타낸 것이다. 지수가 100을 초과(미만)할수록 ‘상승(하락)’ 비중이 높다는 것을 의미한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