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치매환자에 조호물품 9종 전달
함평군, 치매환자에 조호물품 9종 전달
  • 조준성 기자
  • 승인 2020.02.18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함평군(군수 권한대행 나윤수)이 지역 치매 가정을 대상으로 전달하고 있는 돌봄 조호물품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지난해 10월부터 치매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대상자 생일에 맞춰 돌봄에 필요한 조호물품 9종 세트(이하 희망함)를 지원하고 있다.

함평군, 치매환자에 조호물품 9종 전달
함평군, 치매환자에 조호물품 9종 전달

희망함은 미끄럼방지 매트․양말․보습제․위생팬티 등 총 9종의 생활필수품으로 구성됐으며, 군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1,016명의 치매 환자에게 각각 전달된다.

또한 군은 간호사․사회복지사로 구성된 치매전담팀을 통해 사례관리, 인지재활교육, 감염병 예방교육, 저소득층 치매치료 관리비 지원 등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역자원과 연계한 가족상담, 약물 복약지도 등을 병행하면서 큰 호평을 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군 치매안심센터에 아직 등록되어 있지 않더라도 신분증, 치매코드가 적힌 처방전 등 치매환자임을 증빙할 수 있는 서류를 갖춰 신청하면 재고 소진 시까지 희망함을 지원받을 수 있다”면서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함평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061-320-2390) 나 치매상담콜센터(☎1899-9988)로 문의하면 된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