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19광주세계수영대회 체육시설 복구 '완료'
광주시, 2019광주세계수영대회 체육시설 복구 '완료'
  • 조준성 기자
  • 승인 2020.03.12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대·염주체육관·조선대 경기시설 철거 및 원상 복구

광주광역시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기장의 철거 및 원상복구 공사가 남부대 축구장 복구를 끝으로 12일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이에, 오는 16일부터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기장으로 사용된 남부대 축구장, 염주종합체육관,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은 각 시설관리 주체로 시설물을 인계하게 된다.

한편,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평화의 물결 속으로’(Dive into PEACE)라는 슬로건으로 지난해 7월 12일부터 7월 28일까지 17일간 193개국 7266명이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됐다.

남부대 원상복구 완료
남부대 원상복구 완료

국제규격에 적합한 경기시설과 전 세계 경기중계를 위한 방송보도센터 구축을 위해 총 732억원 사업비를 투입해 지난 2018년 9월27일 주경기장인 남부대시립국제수영장 임시관람석 증축공사를 시작으로 아티스틱스위밍 경기장(염주종합체육관), 하이다이빙 경기장(조선대)을 설치한 바 있다. 

남부대 주경기장은 국제규격에 접합하게 임시관람석 7500석을 증축했고, 수구경기장은 국제수영연맹(FINA) 관계자와 외신으로부터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중 가장 아름답고 완벽하다는 찬사를 받았다. 또한, 염주종합체육관을 개조한 아티스틱스위밍 경기장과 수영대회 경기 중 최고 인기종목이었던 27m 타워의 하이다이빙 경기장은 세계 유래 없는 저비용 고효율 스포츠 시설 공사로 구축됐다.

수구경기장 전경
수구경기장 전경

신동하 시 체육진흥과장은 “수영대회 공사 기간 불편을 감수하고 협조해준 시민들께 감사하다”며 “복구 후보다 개선된 시설에서 생활체육을 즐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