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원전, '이승철 신임 본부장' 취임
한빛원전, '이승철 신임 본부장' 취임
  • 조준성 기자
  • 승인 2020.09.16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전소 안전운영에 최우선, 지역주민의 지지와 신뢰회복에 힘쓸 것

한국수력원자력(주) 한빛원자력본부는 9월 16일부로 이승철 前 한빛본부 제2발전소 소장이 제23대 신임 본부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이승철 신임 본부장은 코로나19 2단계와 관련하여 전 직원의 안전을 위해 대면 취임식을 생략하고, 전 직원들에게 이메일로 취임사를 발표했다.

이승철 신임 본부장 

신임 본부장은 취임사에서 한빛본부가 운영하는 6기 원전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유지하며, 세계 최고수준의 원전 운영능력을 다시 입증하여 조속히 지역주민들의 지지와 신뢰를 회복하고, 지역사회의 안전과 원전의 특수성을 감안하여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극복에 전 직원들의 힘을 모으며, 마지막으로 한빛본부와 지역사회의 공동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자고 강조했다.

이승철 신임 본부장은 1963년 전북 전주 출생으로 전주고, 서울대학교 원자핵공학과와 동 대학원 석사학위를 취득했고, 1987년 2월 한국전력공사에 입사했다. 주요보직으로는 한전 뉴욕사무소, 한수원 전력거래팀장, 신한울시운전실장, 본사 기술전략처장, 중앙연구원장 등 회사의 주요보직을 두루 거쳤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