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물한번째 맞는 ‘오뚜기재단’ 학술진흥발전 위해 노력하다…800여명의 대학생에 장학금 50억원 전달
스물한번째 맞는 ‘오뚜기재단’ 학술진흥발전 위해 노력하다…800여명의 대학생에 장학금 50억원 전달
  • 김지우 기자
  • 승인 2017.04.03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재단법인 오뚜기재단은 ㈜오뚜기의 창업주인 故함태호 명예회장이 1996년 사재를 출연하여 설립한 재단으로 다양한 학술진흥사업, 장학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1997년 5개 대학 14명의 장학금 지원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800여명에게 50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2009년에는 오뚜기 학술상을 제정, 연 2회 한국식품과학회와 한국식품영양과학회를 통해 식품산업 발전과 인류식생활 향상에 기여한 공로가 큰 식품관련 교수 2명을 선정하여 상금 6천만원을 시상해오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15명에게 시상했다. 또한 2013년부터 식품분야를 연구하는 연구자에게도 연구비를 지원하여 현재까지 총 22명에게 10억여원의 연구비를 지원하였다.<사진_오뚜기 제공>

[뉴스워커] 지난 1996년에 설립돼 올해로 21회를 맞는 오뚜기재단(이사장 함영준)이 학술진흥사업과 장학사업의 전개를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오뚜기재단은 지금까지 알려진 바에 따르면 총 800여명의 대학생들에게 총 50억 원에 달하는 장학금을 지급했다.

재단법인 오뚜기재단이 지난 4월 3일(월요일), 강남구 대치동에 소재한 오뚜기센터에서 ‘제21회 오뚜기재단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함영준 오뚜기재단 이사장이 장학증서를 수여하고 있다.<사진_오뚜기 제공>

재단법인 오뚜기재단 임원들과 2017년 신규 장학생 36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는 개회 및 장학증서 수여, 함영준 오뚜기재단 이사장의 격려사, 내빈 소개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오뚜기재단 함영준 이사장이 학생들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했으며, 36명의 장학생들은 오뚜기재단으로부터 2년간 학비 전액 장학금을 지원받게 된다.

재단법인 오뚜기재단은 오뚜기의 창업주인 故함태호 명예회장이 1996년 사재를 출연하여 설립한 재단으로 다양한 학술진흥사업, 장학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1997년 5개 대학 14명의 장학금 지원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800여명에게 50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2009년에는 오뚜기 학술상을 제정, 연 2회 한국식품과학회와 한국식품영양과학회를 통해 식품산업 발전과 인류식생활 향상에 기여한 공로가 큰 식품관련 교수 2명을 선정하여 상금 6천만 원을 시상해오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15명에게 시상했다. 또한 2013년부터 식품분야를 연구하는 연구자에게도 연구비를 지원하여 현재까지 총 22명에게 10억여원의 연구비를 지원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