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코스타리카에 직업능력 노하우 전한다
대한민국, 코스타리카에 직업능력 노하우 전한다
  • 김지우 기자
  • 승인 2016.04.04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이 코스타리카에 직업능력을 전수한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박영범)은 4월 4일부터 7일까지 코스타리카 국립직업훈련원(INA) 초청으로 대한민국의 직업능력개발 분야 노하우를 전수한다고 밝혔다.

코스타리카 국립직업훈련원은 코스타리카 국정과제인 ‘혁신에 기반한 경제구조 건설’ 추진을 위해 도제 및 국가역량체계 구축 등을 추진하는 핵심 기관이다.

코스타리카 국립직업훈련원(INA) 초청으로 코스타리카 주재대한민국대사관 전영욱 대사, 한국산업인력공단 전문가 3명과 국제노동기구(ILO) 인사, INA 임직원 30여명 등이 세미나에 참석한다.

공단은 국내 경제발전의 기초가 된 숙련기술인 양성을 위한 직업능력개발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국제기능올림픽 19회 종합우승 노하우를 전수할 계획이다.

노하우 전수를 위한 세미나에서는 INA와 공단이 양국의 국가자격에 대한 발표를 통해 각 국 자격제도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고, 공단은 능력중심사회 구현을 위해 추진 중인 국가직무능력표준(NCS)과 일학습병행제를 소개한다.

특히 INA는 70년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이뤄낸 대한민국 경제발전의 뿌리가 된 인적자원개발 노하우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국가직무능력표준과 일학습병행제에 대한 지속적인 벤치마킹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공단 박영범 이사장은 “눈부신 경제성장으로 증명된 우리나라의 인적자원개발 프로그램은 중남미 국가에서 관심이 높다”며 “한국형 인적자원개발 모델(K-HRD)이 코스타리카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상대에 대한 비방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